dim
닫기버튼 이미지
검색창
검색하기
아시아경제 바로가기
공유하기 공유하기

모비데이즈, 1000억 콘텐츠 펀드에 LP로 참여

  • 공유하기
  • 인쇄하기
  • 글씨작게
  • 글씨크게

케이넷투자파트너스와 컴투스 계열사 크릿벤처스가 공동 운용
“콘텐츠 투자 펀드 참여로 K-콘텐츠 산업 잠재 고객사 확보”


[아시아경제 이광호 기자] 애드테크 전문기업 모비데이즈는 케이넷투자파트너스와 크릿벤처스가 결성한 1015억원 규모의 콘텐츠 투자 펀드에 참여한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펀드는 정부의 정책자금사업인 한국모태펀드로부터 지원을 받았으며, 한국모태펀드가 콘텐츠 분야에 투자한 출자액 중 역대 최대 규모의 수준으로 국내 대표 벤처캐피탈 기업인 케이넷투자파트너스와 컴투스 계열사 벤처투자사인 크릿벤처스가 공동 운용을 담당한다.


투자 분야는 제작 초기 및 소외 분야 콘텐츠로 약정 총액의 60% 이상을 투자해야 한다. 영화나 애니메이션, 공연, 드라마, 게임이나 웹툰 제작 등의 제작 초기 분야 프로젝트가 주요 투자처다. 전시나 음원, 출판, 창작공연예술 등 소외 분야도 발굴할 계획이다.


모비데이즈는 세계적으로 주목받는 K-콘텐츠 산업 육성 및 확장 가능성을 보고 이번 케이넷-크릿 콘텐츠 투자 펀드 LP(Limited Partner, 펀드출자자)로 참여에 나섰다.


모비데이즈를 비롯해 컴투스, 위지윅스튜디오, 알비더블유 등 글로벌 영화 및 드라마 산업을 이끌 다양한 K-콘텐츠 기업들도 함께 출자를 진행했다.


모비데이즈 관계자는 “이번 펀드 조성을 계기로 콘텐츠 분야에 대한 글로벌 경쟁력과 파트너십 생태계를 더욱 강화해 나갈 예정”이라면서 “콘텐츠 투자 펀드 참여를 통해 K-콘텐츠 산업에 대한 잠재 고객사 확보 등 시장점유율 및 파트너쉽 확대에 나서 미래 성장 동력 구축에 주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광호 기자 khle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