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m
닫기버튼 이미지
검색창
검색하기
아시아경제 바로가기
공유하기 공유하기

판타지오, 임경선 베스트셀러 작가 영입…"IP 확보로 OTT 진출 본격화"

  • 공유하기
  • 인쇄하기
  • 글씨작게
  • 글씨크게

[아시아경제 유현석 기자] 판타지오는 베스트셀러 소설가이자 산문가인 임경선 작가의 에세이 ‘평범한 결혼생활’의 IP 및 드라마 집필계약을 체결했다고 31일 밝혔다.


임경선 작가는 작가만의 분명한 색깔로 일과 사랑, 인간관계와 삶의 태도에 대해 섬세하면서도 통찰력 있는 글을 쓰는 것으로 알려졌다. 다수의 고정 팬을 확보하고 있는 스타 작가로 손꼽힌다. 스무 권이 넘는 저서 가운데 대표작품으로는 소설 ‘가만히 부르는 이름’, ‘곁에 남아 있는 사람’, 에세이로는 ‘평범한 결혼생활’, ‘여자로 살아가는 우리들에게’(공저), ‘태도에 관하여’ 등이 꼽힌다.


판타지오가 확보한 작품은 출간 2개월 만에 2만부 이상 팔린 베스트셀러 에세이 ‘평범한 결혼생활’로 이 작품의 드라마 집필 역시 임경선 작가가 맡아 처음으로 드라마 집필에 도전할 예정이다.


임경선 작가는 “많은 독자 분들의 공감을 얻은 작품이지만, 재미있게 읽어주신 만큼 분량이 짧아서 아쉬웠다는 피드백도 받았다”며 “이번 드라마화 작업을 통해 책으로 못다한 이야기들을 보다 풍요롭게 담아낼 예정”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판타지오 관계자는 “판타지오는 기존 매니지먼트 및 음반 기획 및 제작 사업에서 드라마 부문으로 사업영역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며 “드라마 분야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임경선 작가 외에도 기존 드라마 작가는 물론, 각종 공모전 수상작가 등 다양한 분야의 작가를 확보해 자체 IP 개발에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인수를 검토 중인 드라마제작사에는 이미 15명의 작가를 보유 중이며 이번에 임경선 작가를 비롯해 안정적인 기성 작가들과 아이디어 넘치는 신인 작가들이 추가 되면 막강한 작가풀을 보유하게 된다”며 “다양한 작가풀을 통한 자체 IP개발에 힘을 쏟는 동시에 외부 IP확보를 위한 공격적인 투자도 병행해 드라마 경쟁력을 키워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유현석 기자 guspower@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추천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