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m
닫기버튼 이미지
검색창
검색하기
아시아경제 바로가기
공유하기 공유하기

EV첨단소재, 강원도 정선에 투명 LED 필름 활용 미디어 월 구축

  • 공유하기
  • 인쇄하기
  • 글씨작게
  • 글씨크게

[아시아경제 장효원 기자] 이브이첨단소재(EV첨단소재)는 강원도 정선군의 발주를 받아 정선 지장천별빛공원에 투명LED필름을 활용한 대형 미디어 월을 구축해 지난 8일 성공적으로 준공 심사를 마쳤다고 10일 밝혔다.


설치한 대형 미디어 월은 아리랑의 고장 정선만의 개성있는 볼거리를 위해 높이 1.4m, 길이 40m로 해상도 100만닷(dot) 규모로 준공됐다.



회사는 2017년 연성회로기판설계 및 공정 기술을 기반으로 한 소재 변경을 통해 투명 LED 필름 개발을 시작해 2019년 부착형 시공 방식의 특허 기술 개발을 통해 초기 일본 시장을 시작으로 국내 시장에도 진출했다.


투명LED 필름은 기존 건물의 유리창을 활용하거나 미디어 월 형태의 옥외 전시품으로 다양한 활용이 가능해 지역광고, 정책 홍보, 정보 공유 등에 용이하다고 설명했다.


EV첨단소재 관계자는 “국내에서 유일하게 조달청으로부터 투명 LED 필름이 우수조달제품으로 지정된 바 있다”며 “향후 본격적인 국내 시장 확대가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고 현재 관공서들과 협업을 진행 중”이라고 말했다.


한편 정선군 지장천별빛공원은 폐광촌을 새로운 관광명소로 사북 빛의 도시와 관광도시가 목적으로 조성하고 있다. 가족단위 강원랜드 방문객들을 사북시장으로 유입시키고 별꼴야시장재개방에 맞춰 야간 소통 명소로 자리잡을 것을 기대하고 있다.



장효원 기자 specialjhw@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추천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