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m
닫기버튼 이미지
검색창
검색하기
아시아경제 바로가기
공유하기 공유하기

판타지오, 유증 일반공모 경쟁률 161대1… “영상콘텐츠로 OTT시장 진출 긍정평가”

  • 공유하기
  • 인쇄하기
  • 글씨작게
  • 글씨크게

[아시아경제 장효원 기자] 판타지오가 주주배정 후 실권주 대상 일반공모 청약에서 높은 경쟁율을 보이며 영상 콘텐츠 사업을 통한 OTT시장 진출에 대해 긍정적인 평가를 받았다고 설명했다.


판타지오는 지난 9~10일 이틀간 진행한 유상증자 일반공모 청약에서 약 161대 1의 청약경쟁률을 보였다고 11일 밝혔다.


판타지오 관계자는 “이번 유상증자 흥행은 회사가 다양한 IP확보와 드라마 제작사 인수를 통해 영상콘텐츠 사업으로 비즈니스를 확대해 OTT시장에 진출하는 데 대해 주주와 일반투자자들이 긍정적으로 평가한 결과”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유상증자를 통해 확충한 자금은 실력과 인지도를 겸비한 배우 및 뮤지션을 추가로 영입해 본원 엔터테인먼트 사업의 경쟁력을 높이는 한편 드라마, 영화 등 다양한 콘텐츠분야로 사업영역을 확대해 종합 콘텐츠 기업으로 도약하는데 사용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증자의 환불 및 주금 납입일은 오는 14일이며, 신주 상장예정일은 이달 28일이다.



장효원 기자 specialjhw@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추천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