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m
닫기버튼 이미지
검색창
검색하기
아시아경제 바로가기
공유하기 공유하기

그리드, ‘푸드 메타버스’ 구축 사업 목적 다자간 MOU 체결

  • 공유하기
  • 인쇄하기
  • 글씨작게
  • 글씨크게

[아시아경제 장효원 기자] 메타버스 플랫폼 기업 그리드가 CJ올리브네트웍스, 갤럭시아메타버스, 위메프오와 ‘푸드 메타버스’ 구축 사업을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서울시 용산구 CJ올리브네트웍스 본사에서 개최된 이번 MOU 체결식에는 최철순 그리드 대표를 비롯해 이주영 CJ올리브네트웍스 DT사업 1담당 상무, 고광림 갤럭시아메타버스 대표, 하재욱 위메프오 대표를 포함한 각 사의 주요 사업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푸드 메타버스’는 게이미피케이션(gamification) 요소를 적용해 소비자 경험과 보상을 연결하는 새로운 형태의 메타버스(E2E) 서비스다.


이번 MOU를 통해 그리드와 CJ올리브네트웍스, 갤럭시아메타버스, 위메프오는 각 사의 전문영역에 집중하고 자체적으로 보유한 역량을 활용해 기술개발, 사업제안, 영업활동 및 사업수행 등을 상호 협력해 추진하게 된다.


그리드는 자체 개발한 메타버스 플랫폼 ‘moim(모임)’과 ‘푸드 메타버스’를 접목해 새로운 메타버스 생태계 구축에 중요한 기반을 제공해 갈 계획이다. 기존의 교육, 회의, 포럼 등 비대면 컨퍼런스에 특화된 서비스에서 다양한 소비자 경험을 제공하는 플랫폼으로 서비스 커버리지를 확대해 간다는 전략이다.


최철순 그리드 대표는 "이번 MOU를 계기로 실생활과 가상세계를 연결하는 메타버스 커머스 생태계를 구축하여 새로운 구매 경험과 차별화된 서비스를 선보일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장효원 기자 specialjhw@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