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m
닫기버튼 이미지
검색창
검색하기
아시아경제 바로가기
공유하기 공유하기

스튜디오산타클로스, 블록체인 메인넷 미버스와 MOU 체결

  • 공유하기
  • 인쇄하기
  • 글씨작게
  • 글씨크게

[아시아경제 장효원 기자] 스튜디오산타클로스는 NFT 신사업 육성과 블록체인 생태계 확장을 위해 미투온 그룹의 블록체인 메인넷 미버스(MEVerse)와 지난 5월25 일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8일 밝혔다.


양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스튜디오산타클로스의 소속 아티스트와 보유 콘텐츠에 NFT 기술을 적용하여 블록체인 기반 엔터테인먼트 분야의 생태계 확장을 공동 추진할 계획이다.


미버스는 독자적인 블록체인 메인넷 기술을 기반으로 ‘블록체인 메타버스 엔터테인먼트 플랫폼’을 구축하여 전세계 유저들에게 보고, 느끼고, 공감할 수 있는 다양한 블록체인 콘텐츠를 제공하고자 한다. 최근 코스닥 상장사 미투온 그룹의 블록체인 계열사로 합류하면서 글로벌 시장을 타겟으로 블록체인 기반 P2E(Play to Earn) 게임/NFT(non-fungible token) 사업을 통해 자체 생태계 확장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홍종호 미버스 대표는 “기성 엔터테인먼트 산업의 요소기술로 미버스 자체 블록체인 기술을 적용하여 최상의 시너지 내는 것이 목표이며, 이를 위해 미버스가 구축한 미버스 메인넷 2.0, 미버스 탈중앙화 거래소(MEVerse DEX), 미버스 NFT 마켓플레이스를 적극 활용할 것”이라며 “글로벌 시장을 타겟으로 엔터테인먼트 중심의 다양한 블록체인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출시하여 블록체인 메타버스 엔터테인먼트 플랫폼의 입지를 견고히 할 것”이라고 밝혔다.


스튜디오산타클로스 관계자는 “회사가 보유하고 있는 엔터테인먼트 노하우와 미래 산업인 블록체인 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미버스와 협력해 최상의 시너지를 만들고, 다양한 부가가치를 창출하는 종합 엔터테인먼트 기업으로 거듭나겠다”며 “국내 영화 배급, 온라인 유통 사업, 콘텐츠 제작 등 회사의 가치 제고를 위해 항상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장효원 기자 specialjhw@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