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m
닫기버튼 이미지
검색창
검색하기
아시아경제 바로가기
공유하기 공유하기

머큐리, KT와 '와이파이6 AP' 767억 공급 계약

  • 공유하기
  • 인쇄하기
  • 글씨작게
  • 글씨크게

[아시아경제 장효원 기자] 정보통신장비 전문기업 머큐리는 13일 KT와 와이파이6 AP인 'GiGA WiFi home ax' 및 'GiGA WiFi Buddy ax AP'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공시했다.

이번에 공시한 계약 금액은 총 767억원으로 계약기간은 내년 6월말까지다. GiGA WiFi home ax AP 제품 548억원 공급 계약과, GiGA WiFi Buddy ax AP제품의 219억원 공급 계약으로 총 767억원 규모다.

GiGA WiFi home ax AP는 지난해 7월 변경 공시한 계약금액 344억원에서 548억원으로 재변경 계약한 것으로 통신사에서 계약물량 소진 및 계약기간 종료에 따라 변경계약을 한 것이다. GiGA WiFi Buddy ax AP도 마찬가지로 당초 147억원에서 219억원으로 재변경 계약을 한 것이다.

머큐리는 국내 유일하게 3대 통신사업자에 모두 AP를 공급하는 회사이며 앞선 와이파이 기술력을 바탕으로 국내 와이파이 시장을 와이파이6로 바꾸는 것을 주도해 현재 주요 통신사 모두 와이파이6로 전환했으며 이로 인해 공급 물량이 늘어나고 있다.

또한 머큐리는 통신사에 이지메시 기술을 적용한 익스텐더(Extender) AP를 출시해 판매해 오고 있으며 익스텐더 AP 제품을 출시함으로써 와이파이 선도 기업으로서 기술력을 다시 한번 입증했다. 이제 각 가정에서도 2대 이상의 고품질,고성능 AP 설치 수요가 증가함에 따라 공급 물량이 늘어나면서 실적 성장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장효원 기자 specialjhw@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