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m
닫기버튼 이미지
검색창
검색하기
아시아경제 바로가기
공유하기 공유하기

큐브엔터, 자사주 취득 결정… 주주가치 제고 노력

  • 공유하기
  • 인쇄하기
  • 글씨작게
  • 글씨크게

[아시아경제 장효원 기자] 큐브엔터테인먼트는 14일 공시를 통해 15일부터 오는 7월 31일까지 약 15만주의 자사주를 취득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는 전일 종가 기준 약 20억원 규모다.


큐브엔터 경영진은 "최근 국제 증시의 영향으로 회사 가치에 비해 주가가 크게 하락했다고 판단해 자사주 취득을 통해 국내외 여러 요인으로 인한 증시 하락 충격을 최소화해 주주 가치를 제고하고자 한다"고 자사주 취득 결정 이유를 설명했다.


한편 큐브엔터는 지난 5월 1분기 보고서를 통해 분기 역대 최고 실적인 연결기준 매출액 255억원이라는 성적을 발표했으며 올해 사상 최고 매출액 경신을 기대하고 있다.


큐브엔터 관계자는 "4월 이후에도 (여자)아이들의 '톰보이(Tomboy)' 신드롬이 계속 이어지고 있으며, (여자)아이들의 메인보컬 미연이 지난 4월 첫번째 솔로 미니앨범을 발표하며 기세를 이어가고 있다. 또한 코로나19 펜데믹으로 인해 불가능했던 오프라인 공연이 최근 재개되며, 오는 17일 서울 공연으로 막을 올릴 (여자)아이들의 월드투어를 비롯하여 당사 소속 아티스트들 역시 국내외 공연을 계획 중에 있어 1분기 이후에도 엔터 사업의 폭발적인 성장을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한 큐브엔터는 지난해 '더 샌드박스'의 모회사이자 글로벌 블록체인 기술 선두주자인 '애니모카 브랜즈(Animoca Brands)'와 합작법인 '애니큐브 엔터테인먼트(ANICUBE ENTERTAINMENT, 이하 '애니큐브')'를 설립하고 NFT 발행 및 뮤직 메타버스 플랫폼 론칭을 준비하고 있으며, 최근 '애니큐브'는 큐브엔터의 IP를 활용한 NFT의 에어드랍을 실시하고 최종 신청자 수가 2주만에 230만명을 돌파했다고 전하는 등 구체적인 결과물을 선보이며 블록체인 사업도 활발히 진행하고 있다.



장효원 기자 specialjhw@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