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m
닫기버튼 이미지
검색창
검색하기
아시아경제 바로가기
공유하기 공유하기

피플바이오-하나로의료재단, 알츠하이머병 조기검진 서비스 개시

  • 공유하기
  • 인쇄하기
  • 글씨작게
  • 글씨크게

[아시아경제 장효원 기자] 퇴행성 뇌질환의 혈액기반 조기진단 전문기업인 피플바이오(대표 강성민)가 이달부터 하나로의료재단 검진센터에서 알츠하이머병 조기검진 서비스를 제공하기 시작했다고 16일 밝혔다.

하나로의료재단은 1983년 국내 최초 진단검사 수탁기관인 서울임상병리센터(현 서울의과학연구소)를 모태로 하며, 2000년부터 국내 종합건강검진의 선두주자로서 건강검진 시장을 선도해 왔다. 2000개 이상의 기업체 검진과 개인 검진 등 연간 30만명 이상이 수검하는 전문적인 검진센터로서 2021년에는 보건복지부에서 발표한 국가건강검진기관 3주기 평가에서 최우수 등급(일반검진 분야)을 획득한 바 있다.

피플바이오는 알츠하이머병 관리의 시작으로서 알츠하이머병 혈액검사를 제시하고 있다. 피플바이오의 강성민 대표는 “국내 최고의 건강검진센터 중 하나인 하나로의료재단을 통해 알츠하이머병 조기검진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향후 혈액검사에서 더 나아가 디지털진단, 디지털치료 등의 케어방법 마련 및 신약후보 물질 발굴을 통해 알츠하이머병 진단, 관리, 치료의 모든 영역에서 솔루션을 제공하려는 목표를 갖고 있다”고 말했다.



장효원 기자 specialjhw@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