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m
닫기버튼 이미지
검색창
검색하기
아시아경제 바로가기
공유하기 공유하기

감성코퍼레이션, ‘스노우피크 어패럴’ 성장세로 5월 매출 100억 달성

  • 공유하기
  • 인쇄하기
  • 글씨작게
  • 글씨크게

[아시아경제 장효원 기자] 감성코퍼레이션은 스노우피크 어패럴의 성장세에 힘입어 5월 매출 100억원을 달성했다고 24일 밝혔다.


감성코퍼레이션은 올해 1분기 매출 159억원을 달성했다. 스노우피크 어패럴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3.6배 성장한 약 121억원을 기록하며 높은 성장세를 보인 바 있다. 또한 5월 100억원 매출은 전년 11월 최고 매출인 85억원을 뛰어 넘어 사업전개 이후 최고 월별 매출을 기록했는데 객단가가 FW시즌보다 낮은 SS시즌을 감안하면 괄목할 만한 성장세라는 분석이다.


현재 스노우피크 어패럴은 신세계 강남점과 현대백화점 목동점 등 주요 백화점 및 쇼핑몰, 대리점, 아울렛 등 전국 총 110개 오프라인 매장이 있으며 올해 말 총 130개 이상의 매장을 전개할 예정이다. 아웃도어 업계의 후발 주자임에도 불구하고 MS 1등 매장 및 우수매장 선정 등으로 백화점 입점, 대리점 개설 문의가 쇄도하고 있다. E-biz 또한 자사몰 및 국내 최대 패션 온라인몰 무신사와 W컨셉, 29cm 등을 전개하며 전년 대비 약 3배 이상 꾸준히 성장하고 있다.


스노우피크 어패럴은 여행과 레저, 문화 생활을 중시하는 2040 소비자를 주 타겟으로 스노우피크 만의 제품을 선보이며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특히 시그니처 소재인 루트 라인과 씬테크 라인 제품들은 출시와 함께 속속 품절돼 리오더를 통해 판매 대응을 할 정도로 소비자와 업계에서 이슈가 되고 있다. 또한 자유롭지만 자신만의 개성을 갖춘 배우 류승범을 홍보모델로 발탁하며 브랜드 인지도를 높였고 차별화된 소재와 감성적인 디자인, 다양한 채널을 통한 마케팅 등을 통해 이 상승세를 이어갈 예정이다.


회사 관계자는 “여행과 레저, 문화생활을 즐기는 분들에게 스노우피크 어패럴의 감성적인 디자인과 세련된 색감 등이 어필돼 매출 증대로 이어졌다”며 “이런 상승세를 통해 올해 연말에는 1000억원 이상의 매출 목표 달성을 기대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장효원 기자 specialjhw@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