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m
닫기버튼 이미지
검색창
검색하기
아시아경제 바로가기
공유하기 공유하기

앱코,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 2021' 본상 수상

  • 공유하기
  • 인쇄하기
  • 글씨작게
  • 글씨크게

[아시아경제 장효원 기자] 뉴 라이프 플랫폼을 만들어가는 주식회사 앱코(대표이사 오광근)가 ‘iF 디자인 어워드 2021’에서 본상을 수상했다고 20일 밝혔다.


iF 디자인 어워드는 독일 인터내셔널 포럼 디자인(International Forum Design)이 주관하며, 미국 IDEA 디자인 어워드, 독일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와 함께 세계 3대 산업 디자인상이라 불린다. 이번 어워드는 전 세계 52개 국가에서 1만여건에 달하는 출품작들이 접수돼 역대 최다 출품 수를 기록했다.



이번 어워드에서 본상을 수상한 앱코의 ‘K660M 게이밍 키보드(이하 K660M)’는 장식적인 요소가 많은 게이밍 키보드 시장에서 차별화를 두기 위해 ‘Less but Better’를 모티브로 장식적 요소를 최소화하되 심플한 조형의 힘을 강조했다는 설명이다.


K660M은 눈에 띄는 화려함이 아닌 절제된 세련미를 위해 RGB LED를 스위치에 탑재하는 대신 측면에 배치해 바닥에 은은하게 비치도록 연출했다. 또한 LED가 없는 전면은 앱코가 직접 개발한 금형의 PBT 이색사출 키캡을 사용해 차별화했다.


오광근 앱코 대표는 “이번 수상을 계기로 심미성, 기능성은 물론 브랜드 가치를 담은 디자인을 계속 개발해 고객과 소통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앱코는 국내 게이밍 기어 시장에서 압도적인 점유율 1위를 기록하며 국내 시장을 선도하는 가운데 북미, 유럽, 아시아 전역에서 시장 판로 개척을 통해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하는 중이다.



장효원 기자 specialjhw@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추천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