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m
닫기버튼 이미지
검색창
검색하기
아시아경제 바로가기
공유하기 공유하기

아이티센 계열 콤텍시스템, 클라우드 투자用 525억 유상증자

  • 공유하기
  • 인쇄하기
  • 글씨작게
  • 글씨크게

[아시아경제 임정수 기자] 아이티센 그룹 계열 상장사인 콤텍시스템이 클라우드 사업 역량 강화를 위해 527억원 규모의 유상증자를 진행하기로 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증자는 주주배정 후 실권주 일반 공모 방식으로 이뤄진다. 신주 발행가는 오는 6월 1일에 정해지고, 신주 배정일은 3일 후인 6월 4일이다. 기존 주주 대상 청약은 7월 9~10일, 실권주 공모 청약은 7월 19~20일에 각각 진행된다. 신주 상장 예정일은 8월 5일이다.


콤텍시스템은 이번 유상증자로 조달한 자금의 대부분을 클라우드 사업 관련 투자에 사용한다. 427억원을 클라우드 장비 구매와 인력 충원에, 나머지 100억원 가량을 기존 차입금 상환에 사용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콤텍시스템은 현재 약 50여 개 이상의 공공기관과 기업 고객을 확보하고 클라우드 기반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탄탄한 고객 기반을 바탕으로 지난해 매출액 2386억원, 영업이익 18억원의 실적을 거뒀다.


국회를 비롯한 공공기관, 금융권, 기업에 '시스코 웹엑스(WebEX)' 기반의 영상회의 서비스 등 클라우드 기반 솔루션을 구축해 새로운 매출처(캐시카우)를 늘린 결과다.


콤텍시스템은 앞으로도 꾸준히 매출이 증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정부의 디지털 뉴딜 정책과 기업들의 디지털화로 시스코 웹엑스와 같은 클라우드 기반 솔루션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는 추세다. 또 솔루션 공급 후에도 꾸준히 유지·보수를 해야 해, 지속적으로 현금흐름을 창출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콤텍시스템 관계자는 "고객사들의 클라우드 서비스 요청 증가에 대응하기 위해 유상증자를 결정했다"며 "장비 확충을 통해 새로운 고객사 유치 등 관련 사업 시장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임정수 기자 agrement@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추천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