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m
닫기버튼 이미지
검색창
검색하기
아시아경제 바로가기
공유하기 공유하기

엔비티 '모바일 포인트' 케이뱅크로 현금화 지원…"포인트 금융 시장 출사표"

  • 공유하기
  • 인쇄하기
  • 글씨작게
  • 글씨크게

[아시아경제 유현석 기자] 코스닥 상장사 엔비티는 케이뱅크와 플랫폼 업무 제휴 계약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양사간 플랫폼 발전을 주목적으로 하고 있는 이번 계약 체결을 기점으로 엔비티의 모바일 잠금화면 포인트 광고 플랫폼 ‘캐시슬라이드’에서는 케이뱅크 계좌를 통해 사용자가 쌓은 포인트의 현금화 서비스를 지원하게 됐다. 이 외 엔비티는 캐시슬라이드를 포함한 애디슨 오퍼월 등 모바일 포인트 플랫폼을 활용해 케이뱅크와 상호 플랫폼 발전을 목표로 다각적 업무 제휴에 나서게 된다.


박수근 엔비티 대표는 "포인트 플랫폼의 사용자 증가세가 가속화 되고 있는 시점에서 국내 제1금융권 케이뱅크와 체결한 이번 계약을 통해, 기존의 일부 제한된 환경에서 통용되던 포인트 사용처를 현금과 동일한 기준으로 대폭 확대시킬 수 있게 됐다"며 "포인트 플랫폼 사업모델이 금융 시장에 첫 적용되는 이번 서비스 도입을 계기로, 포인트 플랫폼 시장 확대가 케이뱅크 금융 플랫폼 성장까지 이어질 수 있도록 상호 윈윈할 수 있는 다양한 방안들을 마련해 갈 것"이라고 기대했다.


회사 측은 이번 포인트 현금화 서비스를 통해 캐시슬라이드의 사용자 활성화 동기 부여가 한층 강화된 만큼, 공격적인 제휴마케팅 확대에 나설 계획이다. 아울러 최근까지 성장세가 두드러지고 있는 신사업 오퍼월 포인트 플랫폼 '애디슨'의 사용자 혜택 확대를 목표로 대형 매체 제휴에도 집중해 갈 방침이다.


엔비티는 국내 1위 포인트 플랫폼 사업자로 모바일 잠금화면 광고 노출을 통해 사용자에게 포인트를 지급하는 ‘캐시슬라이드'를 비롯해 B2B 시장을 타겟으로 한 오퍼월 네트워크 플랫폼 ‘애디슨’을 운영하고 있다. 엔비티가 운영하는 주요 포인트 플랫폼의 합산 월 순수 이용자수(MAU: Monthly Active Users)는 올해 초 기준 1000만명을 돌파했다.



유현석 기자 guspower@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추천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