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m
닫기버튼 이미지
검색창
검색하기
아시아경제 바로가기
공유하기 공유하기

에이트원, ‘서울 VR?AR 엑스포 2021’ 참가…"메타버스 기술 경쟁력 소개"

  • 공유하기
  • 인쇄하기
  • 글씨작게
  • 글씨크게

[아시아경제 유현석 기자] 코스닥 상장사 에이트원이 ‘서울 VR?AR 엑스포 2021’에서 메타버스 사업 기술 경쟁력 소개에 나선다.


‘초현실 디지털 사회 메타버스, 디지털 뉴딜을 선도하다’를 주제로 16일부터 사흘간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개최되는 ‘서울 VR?AR 엑스포 2021’에서는 에이트원을 비롯해 총 62개 기업이 메타버스 산업 관련 출품에 나설 예정이다.


에이트원은 전시장 내 마련된 전용 부스에서 자체 개발한 ▲교육용 가상 영어 회화 콘텐츠 ‘VR뉴욕스토리’ ▲인공지능(AI) 기반 실시간 다국어 번역 화상회의 솔루션 ‘에이트라이브(AIITLIVE)’를 비롯해 각종 제휴 메타버스 융합 콘텐츠를 선보일 예정이다.


최철순 에이트원 대표는 “과거 비주류 게임 산업을 중심으로 먼 미래의 일처럼 여겨왔던 가상세계 플랫폼은 오늘 날 ‘메타버스’ 시대 개막과 함께 쇼핑, 여행, 엔터, 교육 등 일생활 전반에 걸쳐 다방면으로 접목돼 본격적인 태동기에 접어들었다”며 “이미 해외 시장에선 경쟁력 있는 메타버스 융합 콘텐츠, 플랫폼들이 성큼 다가온 비대면 시장을 주도할 수 있는 주요 산업으로 급부상하고 있는 만큼, 에이트원 역시 선제적 시장 대응을 위한 다각적 사업 추진에 나서며 지속적으로 가시적 성과들을 선보여 갈 계획”고 전했다.


에이트원은 지난해부터 메타버스 신사업 추진에 나서고 있다. 최근엔 블록체인 기반의 메타버스 플랫폼 조성을 목적으로 퍼블릭 블록체인 기업 보스아고라, 유라클, BRI(Blockchain Research Institute)와 손잡고 ‘메타시티포럼’ 출범에 나섰고, 중국 VR기기 1위 기업 피코 인터렉티브(이하 피코)와 VR 및 증강현실(AR) 콘텐츠 유통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기도 했다. 지난 달엔 에이트원이 자체개발한 VR콘텐츠 ‘VR뉴욕스토리’가 전 세계 VR기기 점유율 1위 브랜드 오큘러스 앱랩(App Lab)에 등재되기도 했다.



유현석 기자 guspower@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추천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