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m
닫기버튼 이미지
검색창
검색하기
아시아경제 바로가기
공유하기 공유하기

모던토이, 은평성모병원과 ‘심리치료’ AI아트토이 개발 협약

  • 공유하기
  • 인쇄하기
  • 글씨작게
  • 글씨크게

[아시아경제 유현석 기자] 완구기획 연구 전문기업 모던토이는 은평성모병원과 소아 심리치료를 위한 AI아트토이 개발 자문 협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양사는 AI아트토이 개발에 적극적으로 협력키로 했다. 모던토이는 소아 심리치료를 기반으로 AI아트토이에 대한 전반적인 기획과 개발에 힘쓸 예정이다. 은평성모병원은 해당 AI아트토이에 적용될 소아 심리의 전문적 자문을 진행한다.


회사 관계자는 “소아 심리치료 놀이교구 개발로 추후 샘플링을 통해 아동들과 함께 사용하면서 개선과 발전의 과정을 거칠 예정”이라며 “해당 내용을 AI 프로그램에 적용해 아동 심리치료를 병원 뿐만 아니라 가정에서 부모와 아이가 놀이로 체험할 수 있는 AI아트토이 개발이 궁극적인 목표”라고 말했다.


협약식에 참석한 박민현 은평성모병원 정신건강의학 교수는 “아동 심리치료를 위한 놀이교구는 항상 필요했던 분야지만 실질적인 개발과 치료 적용이 어려웠다”며 “이번 협약식으로 개발될 모던토이의 AI아트토이는 아동 심리치료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권순용 은평성모병원장은 “양사의 상호 협력 관계를 바탕으로 아동 심리치료에 도움이 되는 제품이 개발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해미 모던토이 대표는 “어린이 완구 제품을 기획, 개발, 제조하면서 지속적으로 개발하고 싶던 심리치료 기반 AI아트토이를 은평성모병원의 자문으로 진행할 수 있어 감사드린다”며 “현재 AI 기반 소프트웨어를 구축하고 있고 친환경 소재와 안전성을 고려한 교구 개발에 힘쓸 것”이라고 설명했다.


2016년 설립된 모던토이는 국내 완구 제작 및 연구개발에 우수한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다. 핑크퐁, 아기상어, 엄마까투리 등 유명 캐릭터를 활용한 완구 기획과 생산을 진행하고 있다. 지난달 부산 문화콘텐츠산업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본사를 부산으로 이전했다.



유현석 기자 guspower@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