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m
닫기버튼 이미지
검색창
검색하기
공유하기 공유하기

최종 20팀 뽑는 '도전 K-스타트업 2023' 19일 본선 개최

  • 공유하기
  • 글씨작게
  • 글씨크게
썝蹂몃낫湲 이영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중소벤처기업부는 11개 부처가 주관하는 '도전! K-스타트업 2023'의 11개 예선리그를 마무리하고 최종 20팀을 선발하기 위한 통합본선·왕중왕전을 추진한다고 5일 밝혔다.


'도전! K-스타트업 2023'은 지난 1월26일 부처 통합공고를 시작으로 예선리그별로 창업자와 예비창업자를 모집했다. 6187개팀이 신청해 통합본선 진출 기준 평균 31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예선리그부터 치열한 각축전을 벌여 200개팀이 통합본선 무대를 밟았다. 이 중에는 올해 신설된 외국인 유학생 트랙 출신 외국인(5개팀)도 이름을 올려 눈길을 끌었다.


통합본선 진출팀은 오는 19일부터 4일간 발표평가를 통해 왕중왕전 진출 30팀으로 압축된다. 이후 10월 말에 있을 왕중왕전을 통해 최종 20팀을 선발해 총 상금 15억원과 대통령상 등 총 20점을 시상하며 대회가 종료된다.


이날 중기부는 지난달 30일 발표한 ‘스타트업 코리아 종합대책’을 스타트업이 충분히 이해하고 활용할 수 있도록 통합본선 진출팀 등 참석자 200여명에게 대책을 설명하는 시간을 가졌다. 행사에 참석한 임정욱 중기부 창업벤처혁신실장은 "이번 본선에서는 외국인 유학생이 진출하는 등 외국인의 국내 창업 분위기 조성에 첫발을 내디뎠다"며 "중기부는 글로벌 창업대국 실현을 위해 스타트업 코리아 종합대책을 차질없이 이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동현 기자 nell@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