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m
닫기버튼 이미지
검색창
검색하기
아시아경제 바로가기
공유하기 공유하기

샤페론, 윤명진 전무 신임 CFO로 선임

  • 공유하기
  • 인쇄하기
  • 글씨작게
  • 글씨크게

[아시아경제 박형수 기자] 바이오 벤처기업 샤페론이 최고재무책임자(CFO)로 윤명진 전무를 영입했다고 15일 밝혔다.


샤페론은 CFO를 영입해 성공적인 코스닥 시장 상장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성장동력 확보에 총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윤명진 전무는 고려대를 졸업하고, LG생명과학, 삼일회계법인 등에서 투자, 기업공개(IPO), 인수합병(M&A) 자문 및 전문 컨설팅 업무를 맡았다. 신사업 개발과 전략 기획 부문의 요직을 역임하며 지난 20여 년간 바이오·헬스케어 분야를 담당하며 전문성을 갖춘 재무 전문가다.


윤 전무는 "샤페론은 해외 시장을 공략할 수 있는 핵심 기술을 보유한 유망한 바이오 벤처기업"이라며 "투자전문가, IPO 전문가로서의 경험과 노하우를 접목해 샤페론의 상장과 글로벌 바이오 기업으로의 실질적 성장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이명세 샤페론 대표는 "바이오와 헬스케어 분야에서 윤명진 전무의 전문적인 컨설팅 및 투자 경력, 사업개발 및 전략기획 부문에서의 폭넓은 경험이 앞으로 샤페론이 상장을 추진하는데 큰 자산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박형수 기자 Parkhs@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추천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