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m
닫기버튼 이미지
검색창
검색하기
아시아경제 바로가기
공유하기 공유하기

브이티지엠피, 일본 큐텐재팬·엣코스메 랭킹 1위… “온·오프라인 시장 인기”

  • 공유하기
  • 인쇄하기
  • 글씨작게
  • 글씨크게

[아시아경제 장효원 기자] 브이티지엠피 화장품 사업 부문 브랜드 브이티코스메틱은 일본 최대 오픈마켓 플랫폼인 ‘큐텐재팬(Qoo10 Japan)’과 ‘라쿠텐(Rakuten)’의 6월 메가와리(메가할인) 총매출이 지난 3월 행사 대비 30% 이상 급증하며 일본 내 브랜드 존재감을 확실히 증명했다고 14일 밝혔다.

2021년 상반기 라쿠텐 베스트 코스메틱을 수상한 브이티코스메틱 ‘시카 데일리 수딩 마스크’. /사진제공=브이티지엠피 썝蹂몃낫湲 2021년 상반기 라쿠텐 베스트 코스메틱을 수상한 브이티코스메틱 ‘시카 데일리 수딩 마스크’. /사진제공=브이티지엠피


브이티코스메틱이 선전하고 있는 큐텐재팬과 라쿠텐은 일본 현지 최대규모의 오픈마켓 플랫폼이자 미국, 중국과 함께 세계 3대 뷰티 강국으로 불리는 일본 뷰티 시장의 소비자 트렌드를 가장 빨리 체감할 수 있는 곳이다.


특히 브이티코스메틱 ‘시카 데일리 수딩 마스크’는 큐텐재팬 판매 랭킹 종합 1위에 올랐으며, 라쿠텐에서는 베스트 코스메틱 스킨케어 3위에 선정되며 일본 소비자들 사이에서 현지 브랜드보다 더 핫한 아이템으로 주목받고 있다.


업계에서는 브이티코스메틱이 코로나19 이후 일본 소비자들의 트렌드 변화 중 하나인 양방향 소통에 최적화된 SNS(Social Network Service) 채널을 활용하여, 고객에게 제품에 대한 신뢰감을 제공한 것이 판매 증진에 효과를 준 것으로 보고 있다.


실제로 브이티코스메틱은 일본 최대 화장품 리뷰 플랫폼인 ‘앳코스메(@cosme)’에서 국내 유명 화장품 브랜드를 제치고 한국화장품 1위를 차지했으며, 일본 소비자들의 생생한 제품 후기들이 소비자의 구매를 견인하고 있다.


앳코스메는 월 방문객 1400만명으로 일본 여성 3명 중 1명이 이용할 정도로 신뢰도가 높은 일본 최대 미용 리뷰 플랫폼으로, 소비자들의 솔직한 리뷰와 평점, 브랜드 페이지 방문자 수 등의 종합적인 평가로 부문별 화장품 순위를 결정한다.


최근 브이티코스메틱의 일본 내 브랜드 영향력이 온라인에서 오프라인으로 옮겨가고 있는 추세다. 일본 3대 버라이어티 숍이자 화장품 유통의 한 축을 담당하고 있는 ‘로프트(LOFT)의 BEST COSME 2021SS’에서 ‘시카 데일리 수딩 마스크’가 TOP1에 오르며 생활 속 필수 화장품으로 자리 잡았다.


회사 관계자는 브이티코스메틱이 일본 소비자들이 신뢰하는 화장품 브랜드로 성장한 것에 대해 “그간의 노력을 인정받은 것 같다”며 “소비자들의 성원에 감사드리며 직원 모두가 K-뷰티의 우수성을 알리기 위해 열심히 정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장효원 기자 specialjhw@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추천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