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m
닫기버튼 이미지
검색창
검색하기
아시아경제 바로가기
공유하기 공유하기

대우조선해양건설, 1643억 규모 속초 장사동 테라스하우스 신축사업 도급계약

  • 공유하기
  • 인쇄하기
  • 글씨작게
  • 글씨크게

[아시아경제 장효원 기자] 코스닥 상장사 한국테크놀로지 자회사 대우조선해양건설(회장 김용빈)은 1643억원 규모 속초 장사동 테라스하우스 신축공사 도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이 공동주택은 강원도 속초시 장사동 산 85번지 일대에 위치하고 있다. 총 472세대로 이뤄졌으며 지하 1층~지하 4층 공동주택 27개 동, 근린생활시설 3개 동, 복리시설 4개 동으로 이뤄졌으며 공사기간은 실착공일로부터 24개월이다.


또한 단지 내 ▲초록거님길 ▲종달새숲 ▲숲속놀이터 ▲버들개지못(수변정원) ▲푸른잔디뜰 등 그린네트워크를 통한 공원을 조성할 계획이다.


이 공동주택은 교통 및 주변 환경 인프라가 특징이다.


KTX속초역 개통이 2027년에 예정돼 있으며, 개통 시 서울에서 약 1시간 20분대로 이동 가능해 수도권 접근성이 향상된다. 또한 반경 5km 내 대형마트, 고속버스터미널, 시외버스터미널 등 속초 중심 생활권 및 각종 편의시설이 위치해 있다.


특히 자연 친화적 생활환경이 큰 장점이다. 해당 공동주택은 녹지로 둘러싸인 환경에 지어지며 동해바다, 설악산, 영랑호, 청초호가 인접해 자연 친화적인 삶을 누릴 수 있다.


회사 관계자는 “이번 대규모 신축공사로 속초의 랜드마크를 조성함과 동시에 지역 대표 브랜드로 떠오를 것”이라며 “이번 속초 장사동 테라스하우스를 시작으로 당사는 작년 수주액을 뛰어넘는 대규모 수주를 이어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대우조선해양건설은 원자재값 상승으로 인한 수익률 재고를 위해 가치공학(VE) 혁신, 시행사 및 관계사와의 동반성장 등을 제시하며 사내 VE 경진대회 등과 같은 VE 발전 모델을 통해 가치공학 선순환 생태계 조성 방침을 밝힌 바 있다.



장효원 기자 specialjhw@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