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m
닫기버튼 이미지
검색창
검색하기
아시아경제 바로가기
공유하기 공유하기

진원생명과학, 코로나19 DNA 백신 부스터샷 임상 대상자 등록 완료

  • 공유하기
  • 인쇄하기
  • 글씨작게
  • 글씨크게

[아시아경제 장효원 기자] 진원생명과학은 미국에서 진행 중인 코로나19 DNA 백신 GLS-5310의 부스터샷(추가접종) 1상 임상시험 대상자 전체 69명의 등록이 완료됐다고 8일 밝혔다.


이번 임상은 기존 코로나19 백신의 기본 접종을 완료한 사람을 대상으로 GLS-5310을 자체 개발 흡인작용 접종기인 Gene-Derm을 이용한 피내(ID) 접종 또는 피내(ID) 및 비강 내(IN) 병용 투여 후 안전성, 내약성 및 면역원성을 평가하는 이중눈가림, 위약대조 시험이다.


진원생명과학 관계자는 “별도로 진행된 연구에서 1년 동안 추적 관찰한 결과 GLS-5310이 항체 및 T 세포 반응을 지속적으로 유도하는 것을 발견했다”며 “자체 개발 단순 흡입압력 접종기인 Gene-Derm을 이용해 GLS-5310을 피내 투여 시 mRNA 백신 및 아데노바이러스 백신을 포함한 다른 모든 백신들 보다 최대 15~30배 높은 T 세포 반응이 유도됐다”고 밝혔다.


아울러 “GLS-5310 투여 후 6~8개월 뒤 mRNA 백신 접종 시 기존에 보고된 동종 및 이종 코로나19 부스터 백신의 효과 대비 강력한 면역반응을 보였다”며 “부스터 백신과 관련해 발표된 연구에서 부스터 백신에 따른 면역반응은 기존접종 백신 유형과 부스터 백신 유형에 따른 순서와 무관하게 유사했다”고 덧붙였다.


박영근 진원생명과학 대표이사는 “GLS-5310의 면역반응이 매우 높은 T세포 반응으로 1년 동안 지속됐다는 사실은 GLS-5310을 코로나19 부스터 백신으로 사용하기에 최적이라는 뜻”이라며 “GLS-5310의 부스터샷 임상시험 대상자 투약 완료 한달 후 중간분석에 착수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어 “GLS-5310은 미국 텍사스주 소재 자회사인 VGXI에서 생산되고 백신 접종에 이용 중인 흡인작용 피내 접종기 Gene-Derm은 투여 편이성, 가격 경쟁력, 접종부위 손상 최소화 등의 장점과 효능이 입증된 차세대 DNA 백신 접종용 의료기기”라고 말했다.


한편 진원생명과학은 햄스터와 유전자변형 마우스를 이용한 코로나19 공격감염모델에서 GLS-5310이 코로나19 바이러스 야생형 및 베타 변이 바이러스에 의한 감염을 예방했을 뿐 아니라 백신 내성이 매우 높은 베타 및 오미크론 변종에도 높은 수준의 중화항체 없이 예방효과를 보여 피내 및 비강 내 접종 시 GLS-5310의 폭넓은 면역원성이 입증됐다고 밝힌 바 있다.



장효원 기자 specialjhw@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