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m
닫기버튼 이미지
검색창
검색하기
아시아경제 바로가기
공유하기 공유하기

경남제약 레모나, 17년 연속 ‘2022 올해의 브랜드 대상’ 수상

  • 공유하기
  • 인쇄하기
  • 글씨작게
  • 글씨크게

[아시아경제 장효원 기자] 경남제약(대표 홍상혁)은 비타민C 브랜드 ‘레모나’가 ‘2022 올해의 브랜드 대상’을 수상했다고 6일 밝혔다.


‘2022 올해의 브랜드 대상’은 매년 최고의 브랜드와 제품을 선정하는 대국민 소비자 투표다. ‘레모나’는 국내 ‘비타민 제제’ 부문에서 17년 연속 1위를 수상했으며 중국 ‘이너뷰티’ 부문에서 8년 연속 수상을 기록했다.


1983년 8월 국내 최초 산제 비타민C 제품으로 출시된 ‘레모나’는 올해 39주년을 맞이한 국내 대표 장수 브랜드로 1년 평균 1억6000만 포 이상 판매되며 꾸준한 인기를 누리고 있다.


레모나는 1포(2g)에 비타민 C(아스코르브산) 500mg 와 비타민 B₂(리보플라빈) 2mg, 비타민 B?(피리독신염산염) 5mg가 포함된 산제형 비타민이다. 비타민 산화가 적은 코팅된 제피아스코르브산을 사용했으며 경남제약만의 노하우로 세립코팅 시 특수 처리해 신맛을 줄여 남녀노소 누구나 편하게 복용할 수 있다.


레모나하면 생각나는 노란색 철제 통은 1993년 처음 탄생했다. 100 포로 구성된 원통형 케이스가 전통적인 레모나로 자리매김한 이후 70포 하트캔, 150포 사각캔 등 포장과 구성에 있어 소비자 니즈에 맞게 다양한 시도를 해왔다.


경남제약은 제품을 오래 기억할 수 있도록 노란색을 레모나의 대표색상으로 정해 브랜딩 해왔다. ‘레모나’가 장수 브랜드이면서도 여전히 젊은 층에 주목받는 배경에는 노란색이 갖는 밝은 이미지가 큰 역할을 하고 있다.


‘레모나’는 당대 최고의 인기 모델을 섭외하는 것으로 잘 알려져 있다. 아이유, 김수현, 레드벨벳 아이린을 비롯해 방탄소년단(BTS), 트와이스를 역대 전속 모델로 선정하며 주목받았다. 올해는 축구선수 손흥민을 레모나 전속 모델로 발탁하면서 모든 세대를 아우르는 대표 비타민 브랜드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경남제약 관계자는 “올해도 ‘레모나’를 올해의 브랜드로 선정해주신 소비자분들께 감사드린다”면서 “명실상부 최고의 스포츠 스타인 손흥민 선수가 레모나의 모델이 된 만큼, 앞으로 다양한 프로모션을 펼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장효원 기자 specialjhw@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TOP